[KBBY회원소식|신간] 토끼랑 산다 | 이순지 | 클 > 회원소식란

본문 바로가기


회원소식란

[KBBY회원소식|신간] 토끼랑 산다 | 이순지 | 클

작성자 KBBY사무국
작성일 2020-06-22 12:26 | 조회 64 | 댓글 0

본문

 

f8132a6eca281f29b27c390eda0eb0a0_1592796372_9291.jpg
 

토끼랑 산다

토끼와 동거 8년 차

저자 | 이순지
출판사 | 클

오늘도 사랑스러운 토끼와 즐겁게 산다! 
첫 만남부터 헤어짐까지 8년 차 집사와 두 토끼의 동거 이야기


“토끼는 당근을 좋아하죠?”

당근을 가장 좋아하는 줄 알았다. 처음 토끼가 집에 온 날, 당근을 건네자 아기 토끼는 고개를 휙 돌렸다. 토끼의 먹방 리스트에 사과와 얼린 블루베리는 있어도 당근은 없다는 사실이 적잖이 당황스러운 초보 집사였다. 쓰다듬고 있으면 마음이 편안해지는 보드라운 털과 간식을 먹을 때면 오물거리는 귀여운 입매를 가진, 매일 아침 코를 킁킁거리며 품으로 폴짝 뛰어드는 사랑스러운 녀석. 헤어날 수 없는 토끼의 매력에 빠진 저자는 어느덧 8년 차 집사가 되었다. 

이 책은 두 토끼와 웃고, 놀고, 사랑하며 지낸 8년의 이야기이다. 1장은 아기 토끼 ‘랄라’와의 엉뚱한 첫 만남부터, 온 집 안의 전선과 벽지를 파괴하고 다니는 토끼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던 저자가 랄라와 서로를 알아가며 진짜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2장은 공원에 버려진 토끼들 사이에서 태어난 ‘햇살이’를 집에 데려온 후의 이야기이다. 나이, 모습, 성격까지 달라도 너무 다른 두 토끼의 매력을 한껏 감상할 수 있다. 또한 두 토끼의 합사를 성공시키기까지 저자가 터득한 나름의 공생 방법도 소개하고 있어 여러 마리의 토끼 키우기를 고민하는 토끼 집사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다. 3장에서는 나이가 든 랄라의 모습과 행동이 변해가는 것을 지켜보며, 병원에 데려가는 것 외에는 해줄 수 없는 반려인의 슬픔과 상실감을 전한다. 몇 번의 수술을 견뎌낸 랄라지만 결국은 토끼별로 떠났다. 언젠가 다시 만날 날을 기대하며, 랄라를 잘 보내주기 위한 저자의 다짐과 랄라의 빈자리를 극복하려는 노력 들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위로한다. 

우리나라에도 토끼를 키우는 사람들이 점차 늘고 있지만 아직까지 반려동물로서의 토끼는 덜 알려져 있다. 이런 국내 상황을 개선하고자 저자는 2018년 ‘토끼랑 산다’ 한국일보 연재를 시작으로 건강한 반려 토끼 문화와 토끼 관련 지식을 꾸준히 알리고 있으며 공원에 버려진 토끼들을 구조하고 입양시키는 일에도 참여하고 있다. 이런 활동의 연장선으로 이 책의 인세 일부는 토끼보호연대에 기부된다. 


책 속으로 

* 토끼 때문에 종종 당황할 때가 있다. 토끼는 다른 반려동물보다 몸으로 자신의 감정을 더 많이 표현한다. 귀를 움직여 감정을 나타내기도 하고, 발을 사용해 하고 싶은 말을 전한다. 때로는 두 앞니를 이용해 분노를 드러낸다. 시력도 좋지 않고, 소리도 거의 내지 않는 토끼에게는 어쩌면 몸을 써서 의사를 표현하는 일이 자연스러울지도 모른다. - 「몸으로 말하는 너의 신호」 중에서

* 내게 행복을 주는 것이 또 있다면 토끼 털의 부드러움이다. ‘토끼를 키울 때 어떤 순간이 가장 좋냐’고 누군가 묻는다면 나는 망설임 없이 ‘토끼 이마에 코를 가져다대는 순간’이라고 답할 것이다. 가만히 토끼 이마에 손을 가져다 댄다. 그러면 토끼는 나에게 자신의 몸을 온전히 맡긴다. 부드럽게 토끼를 쓰다듬는다. 손끝에 폭신하면서도 스르륵 미끄러지는 듯한 촉감이 느껴진다. 그다음에는 토끼 이마에 코를 가져다댄다. 부드러움과 동시에 풀 내음이 느껴진다. 토끼는 또 눈을 스르륵 감고 잠이 든다. 나도 그 옆에서 눈을 감는다. - 「너에게는 풀 내음이 나」 중에서

* 나이가 든 랄라는 잘하던 것들을 자꾸 잊어갔다. 어느 날은 방으로 뛰어 들어오더니 침대를 향해 폴짝 뛰었다. 그런데 침대에는 올라오지 못하고, 침대 프레임에 머리를 박고 튕겨져 나갔다. 그 뒤로 침대 옆에 계단을 놓았다. 또, 여기저기에 오줌을 싸기 시작했다. 모르고 밟았다가 양말을 버리기 일쑤였다. 랄라의 머리를 부드럽게 쓰다듬는다. “랄라야, 엄마보다 왜 빨리 늙고 그래? 왜 자꾸 뭘 까먹는 거야?” 랄라는 아무것도 모르겠다는 눈치다. - 「나이 든 토끼와 산다는 것」 중에서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소식란 목록

Total 303
회원소식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텍스트 KBBY 회원들의 소식을 전해주세요 !! KBBY사무국 02-06 1489
302 텍스트 [KBBY회원소식|전시] 그림책에 담은 우리 근대사; 펼쳐라 보아라 날아라 KBBY사무국 07-09 10
301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상상 상자 | 오하나 | 킨더랜드 KBBY사무국 07-09 10
300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나는 엄마가 둘이래요! | 장설희 | 노란돼지 KBBY사무국 07-09 8
299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기호만 봐도 척! | 허윤 글, 강은옥 그림 | 노란돼지 KBBY사무국 07-09 14
298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그래도 넌 내 친구! | 제시카 월턴 글, 도걸 맥퍼슨 그림 | 황진희 옮김 | 여… KBBY사무국 07-09 10
열람중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토끼랑 산다 | 이순지 | 클 KBBY사무국 06-22 65
296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누구네 아기야? | 홍지니 | 킨더랜드 KBBY사무국 06-22 57
295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나의 작은 화판, 권윤덕의 그림책 이야기 | 권윤덕 | 돌베개 KBBY사무국 06-22 59
294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고미담고미답 | 박윤경 글, 김태란 그림 | 애플트리테일즈 KBBY사무국 06-22 59
293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공룡 그리고 다른 선사시대 생명체들 | 맷 슈얼 | 최은영 번역 | 박진영 감수… KBBY사무국 06-08 70
292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 와우!과학책 시리즈 | 제임스 올스틴 글그림 | 신수진 옮김 | 이정모 감수 | 노… KBBY사무국 06-05 67
291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안내] 사또와 사라진 코 | 심수영 글, 김세진 그림 | 애플트리태일즈 KBBY사무국 05-26 92
290 텍스트 [KBBY회원소식|신간안내] 로지의 산책 | 팻 허친스 | 김세실 옮김 | 봄볕 KBBY사무국 05-26 81
289 텍스트 [KBBY 회원소식 |신간안내]나의 두발자전거 | 세바스티앙 플롱 | 명혜권 옮김 | 봄볕 KBBY사무국 05-26 87
게시물 검색
상단으로

하단배너

  • 길벗어린이
  • 보림출판사
  • 봄봄
  • 비룡소
  • 책읽는곰
  • 시공주니어
  • 봄볕
  • 루덴스
  • 초방책방
  • 북극곰
  • 그림책공작소
  • 사계절
  • 그림책도시
  • 대한독서문화예술협회
  •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 여유당
  • 크레용하우스
  • 한국열린사이버대학교
  • 마포푸르매도서관
  • 샘터사
  • 휴먼인러브
  • 소원나무
  • 키다리
  • 웃는돌고래
  • 이야기꽃도서관
  • 서울독서교육연구회
  • 방정환연구소
  • 고래뱃속
  • 한솔수북
  • 아시안허브
  • 킨더랜드
  • 두근두근그림책연구소
  • 키위북스
  • 노란돼지
  • 현암사
  • 스틸로
  • 북뱅크
  • 스푼북
  • 애플트리테일즈

KBBY 국제아동청소년도서협의회
(Korean Board on Books for Young people)

KBBY는 문화체육관광부 출판인쇄산업과 비영리민간단체로 등록되어 있습니다
[등록번호 2011-7호]

사무국 전화: 010-5815-6632 / 사무국 이메일 : kbby1995@naver.com